고객광장
  • 병원소식
  • 묻고답하기
  • FAQ
  • 동영상/VOD
  • 포토갤러리
  • 사상체질자가진단
  • 건강상식
  • 사이트맵
  • 개인정보취급방침
건강상식
HOME > 고객광장 > 건강상식

관리자 2009.09.15 1681
  관란이란?
<<곽란>>
곽란은 위로 토하고 아래로 설사하거나 혹은 배가 부르고 답답하고 통증이 나타나기도 하며, 경우에 따라서는 토하려 하나 토하지도 못하고 설사하려 하나 설사도 하지 못하고 이마에 진땀이 나면서 위증하게 되는 병으로 발병이 급속하고 주로 여름과 가을초의 더운 계절에 발생되는데, 병증으로 보아 급성위장염과 유사하며, 식중독이나 전염성 질환인 콜레라까지도 포괄하는 개념이다.
이러한 곽란은 임상적으로 2가지로 분류하는데, 첫째는 한성(寒性)의 증상으로 위로 토하고 아래로 사하는 것이고, 둘째는 열성(熱性)의 증상으로 배가 뒤틀리고 아프며 배가 부르고 가슴이 답답하며 토하려 하나 토할 수 없고 설사하려 하나 설사할 수 없는 곽란중에서도 가장 심하고 위급한 증상이다. 구토, 설사가 있는 것은 습곽란이라 하고 구토, 설사가 없는 것은 건곽란이라 하며, 구토나 설사가 심하여 체내의 수분이 손실되면 가슴이 답답한 번조(煩躁)증상이 나타나서 잠을 못 이루게 되고 근육의 경련이나 의식장애가 초래되기도 한다.

곽란은 대체로 더운 때에 많이 발생하는 병으로 기후가 더운 관계로 땀을 많이 흘려 진액(津液)이 소모되므로 입이 마르고 속이 답답하여 찬 음식물을 많이 먹게 된다. 진액의 소모로 소화기능이 떨어지고 여기에 찬 음식을 많이 먹게 되어 비위(脾胃)가 손상되어 발생되는 것이다. 그러므로 아무리 입에서는 요구되나 일기가 따뜻할수록 날 것과 찬 음식물을 많이 먹어서는 안된다. 또한 더운 기후에는 음식이 잘 상하고 독소에 오염되기 쉬우므로 되도록 끓여 먹어야 하며 오염의 의심이 가는 음식은 먹지 말아야 한다. 취사장 및 취사 도구는 오염되지 않도록 세심한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치료에 있어 식중독의 경우에는 물이나 미지근한 식염수를 많이 마시게 하여 토하도록 유도하며, 설사가 있을 때는 따뜻한 물이나 레몬 쥬스 등을 먹게 하며, 안정을 취하고 죽과 같이 소화가 잘되는 음식을 서서히 주기 시작한다. 그리고 만약 증상의 개선이 불명확하거나 상태가 지속적으로 나빠지면 한의원 등에서 적극적으로 치료하는 것이 중요하다.



세명대학교 부속 제천한방병원 로고
Copyright(C) 2009 Semyung University, All rights reserved. 390-711 충청북도 제천시 세명로 65 세명대학교 부속 한방병원 / TEL. 043-645-1010 / FAX. 043-645-1382
환자의 권리와 의무

Valid XHTML 1.0 Transitional